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KFC 달고나비스켓 한정 후기

음식/KFC

 2021. 12. 1.

본문

이번 글에서 리뷰할 메뉴는 KFC의 2021.11.30.(화) 신메뉴, 달고나비스켓입니다.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인기에 편승하기 위한 메뉴입니다.

 

biscuit은 대개 '비스킷'으로 표현하지만, KFC 상품 명칭이 비스켓입니다.

 

한정판매라고 하는데 종료 시기는 알 수 없습니다. 홍보 기사에도 없습니다. 물량이 소진되거나, 오징어 게임 인기가 식으면 종료될 것 같습니다.

 

제품 정보를 보고 리뷰합니다.

• 구입 당시 정가: 단품 2,100원

※ 최신 정보는 아래 글에서 갱신합니다.

KFC 메뉴·가격표·리뷰

• 중량·열량: 단품 74g 285kcal

• 원산지: 표기 대상 없음

 

300x250

 

사진 몇 장을 보면서 간단히 리뷰합니다.

 

풀샷1

풀샷2

▲ 이 글의 주인공 달고나비스켓입니다. 지름 8.5cm 정도의 통통한 비스켓입니다.

 

힘을 약간 주면 으스러지기는 하지먄, 약간 바삭한 느낌도 있습니다.

 

받은 직후 향을 맡아 봤는데, 달고나 느낌의 달달한 향이 확 느껴집니다.

 

다만 달고나에 비하면 단맛이 상당히 약합니다. 설탕은 약간만 넣은 것 같습니다.

 

참고로 달고나는 설탕과 탄산수소나트륨(베이킹소다)을 녹여서 만듭니다. 집에서도 어렵지 않게 만들 수 있습니다.

 

무게

▲ 무게는 73g입니다. 표기 중량 74g과 거의 같습니다.

 

단면샷

▲ 단면 사진입니다. 겉은 바삭하지만 속은 약간 부드럽습니다.

 

저는 칼을 사용해서 잘랐습니다만, 손으로 힘을 주면 약간 으스러집니다.

 

원래 KFC 비스켓은 꽤 퍽퍽한 메뉴입니다만, 이 메뉴는 단맛과 달고나향이 첨가되어서 먹기에 더 좋습니다.

 

평가

간단평: 달고나맛 비스켓. 단맛이 아주 강한 것은 아님. 가끔 재구매 의향 있음.

 

KFC 비스켓 자체는 약한 퍽퍽하고 별다른 맛이 없는 제품입니다. 바삭하게 만든 빵 비슷한 제품인데, 거기에 설탕 녹인 향과 맛을 입혔습니다.

 

저는 원래 KFC 비스켓을 별로 안 좋아하는데, 이 제품은 괜찮다고 느꼈습니다.

 

다만 취향에 따라 선호가 크게 나뉠 수 있는 메뉴입니다. 기존 비스켓을 좋아하시던 분은 이도저도 아니라고 느끼실 가능성이 크고, 달고나를 기대하고 가신 분은 단맛이 부족하다고 느끼실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게다가 가격 대비 양도 많은 편은 아니기 때문에, 가성비를 중시하는 분도 싫어하실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래서 널리 추천 드리기는 애매합니다만, 단맛 비스켓을 좋아하시면 한 번은 먹어 볼 만한 메뉴라고 봅니다.

 

관련 글

반응형

같은 카테고리의 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