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써브웨이 쉬림프 에그마요 랩(시그니처 랩) 후기

음식/SUBWAY

 2019. 12. 3.

본문

이번 글에서 리뷰할 메뉴는 SUBWAY(써브웨이)의 쉬림프 에그마요 랩입니다. 2019.09.16.(월) 출시된 시그니처 랩 중 하나입니다.


공식 홍보 문구는 "부드럽고 고소한 에그마요 안에 탱글한 통새우가 푹~! 최상의 야채와 소스 조합으로 탄생한 쉬림프 에그마요 랩!!"입니다.


시그니처 랩과 미니 랩은 빵 대신 또띠아를 이용한 메뉴로 재료 변경이 불가능한 메뉴입니다. 써브웨이 샌드위치의 가장 큰 특징이 재료 선택이었던 점을 생각하면 써브웨이에서 새로운 도전을 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가격과 열량, 그리고 원산지 정보를 보고 리뷰합니다.

구입 당시 가격: 15cm 단품 5,000원

※ 최신 가격 정보는 아래 글에서 갱신합니다.

• 써브웨이 메뉴·가격표 정리

열량: 단품 459kcal (랩 제품에 표기된 열량은 소스와 치즈를 모두 포함)

원산지: 원산지 표기 없음

(쇠고기·돼지고기·닭고기·칠면조고기만 원산지 표기 있음)


관련 글


그럼 사진 몇 장을 보면서 간단히 리뷰합니다.


포장샷

▲ 우선은 포장입니다. 빵이 또띠아로 바뀌고 내용물이 줄어든 만큼 부피는 줄어들었습니다만 길이는 15cm 샌드위치와 동일합니다.


개봉샷

▲ 오늘의 주인공 쉬림프 에그마요 랩입니다. 아래에 자를 두었는데 좌우 길이가 15cm 정도임을 알 수 있습니다.


양상추

▲ 내용물입니다. 야채는 양상추와 토마토만 들어 있습니다. 아무래도 샌드위치보다는 재료가 적습니다. 또띠아 자체의 지름은 23cm 정도로, 양 옆을 접어서 15cm 정도로 제공됩니다.


저의 사진 실력이 부족한 데다가, 가게 안의 조명이 어두워서 사진이 캄캄하게 나왔습니다.


토마토

▲ 토마토입니다. 일반적인 샌드위치에는 세 조각이 들어갑니다만, 이 메뉴에는 두 조각만 들어갑니다.


그리고 양상추와 계란 사이에는 스위트칠리 소스와 랜치드레싱이 들어갑니다. 스위트칠리 소스는 익숙한 매콤달콤함을 담당합니다. 랜치드레싱은 마요네즈와 레몬즙을 섞은 것인데, 마요네즈에 약간의 향을 더한 것이라 보시면 됩니다.


새우와 에그마요

▲ 새우와 에그마요입니다. 슈레드 치즈도 작게 보입니다.


새우는 네 마리가 들어 있는데, 일반적인 샌드위치에 5마리가 들어가는 것에 비해 한 마리가 적습니다. 맛은 흔히 드셔 보셨을 작은 새우의 맛입니다.


에그마요는 두 스쿱이라고 적혀 있습니다. 에그마요는 그 자체로 향과 맛이 참 마음에 듭니다. 제가 계란을 정말 좋아하는데 계란 부분은 마음에 들었습니다.


샌드위치 메뉴의 경우 모든 샌드위치에 1,500원(15cm), 3,000원(30cm) 지불하고 추가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쉬림프 샌드위치 15cm(5,500원)에 에그마요를 추가하면 7,000원에 이 메뉴와 거의 비슷하면서 양이 많은 샌드위치를 먹을 수 있습니다.


치즈는 사진상에 잘 안 보이는데 슈레드 치즈가 1스쿱 들어갑니다. 오븐에 10초 정도만 가열하기 때문에 치즈가 잘 녹아 있지는 않습니다. 시원하게 먹는 샌드위치라고 생각하시는 것이 좋아 보입니다.


단면샷

▲ 마지막으로 단면 사진입니다. 샌드위치에 비하면 양이 약간 적습니다.


평가

간단평: 기존의 쉬림프 샌드위치+에그마요에서 약간 줄어든 양. 약간 낮아진 가격. 재구매 의향 있음.


본문에서 본 것처럼, 기존에는 이 재료 조합의 샌드위치를 먹으려면 쉬림프 샌드위치 15cm(5,500원)에 에그마요를 추가하여 7,000원을 지불해야 합니다. 물론 쉬림프 에그마요 랩의 양이 약간 적기는 합니다. 토마토가 한 조각 줄고, 새우도 한 마리 줄어들고, 야채도 약간 줄어듭니다.


따라서 이 메뉴는 기존에 쉬림프 샌드위치+에그마요 조합을 드시던 분들 중, 조금 적은 양이라도 상관 없는 분들에게 추천 드립니다.


관련 글

반응형

같은 카테고리의 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