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버거킹 통새우X 후기

음식/버거킹

 2021. 6. 16.

본문

이번 글에서 리뷰할 메뉴는 버거킹의 2021.06.14.(월) 신메뉴 통새우X입니다.

 

옛날에는 '통새우 스테이크버거'라는 이름으로 판매했던 적이 있습니다.

 

와퍼랑 약간 다른 패티에 새우와 매운 토마토 소스를 넣은 메뉴입니다.

 

제품 정보를 보고 리뷰합니다.

• 구입 당시 정가: 단품 7,900원 / 세트 9,900원

※ 최신 정보는 아래 글에서 갱신합니다.

버거킹 메뉴·가격표·리뷰 정리

• 중량·열량: 단품 335g 789kcal / 세트 979~1,488kcal

• 원산지: 쇠고기=호주산과 뉴질랜드산 섞음 / 새우=원산지 표기 대상 아님

 

사진 몇 장을 보면서 간단히 리뷰합니다.

 

측면샷

▲ 이 글의 주인공 통새우X입니다. 브리오슈번 사이에 소고기패티, 치즈, 토마토, 새우 같은 재료가 들어 있습니다.

 

브리오슈번의 지름은 10.5cm 정도로, 11.5cm인 와퍼 빵보다 살짝 작습니다. 대신 9.5cm 정도인 일반 햄버거 빵보다는 약간 큽니다. 일반적인 참깨번보다 약간 부드럽습니다.

 

참고로 표기 중량 335g은 통새우와퍼 328g과 비슷합니다.

 

무게

▲ 무게는 302g입니다. 표기 중량 335g보다 10% 정도 가볍습니다. 토마토를 한 조각 추가했는데도 무게가 10% 가벼운 것은 뭔가 문제가 있는 것 같습니다.

 

상단 빵

▲ 위쪽 빵 안쪽입니다. 양상추와 마요네즈가 있습니다.

 

마요네즈는 느끼한 맛이 약간 강한 제품입니다.

 

토마토

▲ 토마토입니다. 기본 두 조각이 들어 있고, 주문 과정에서 무료로 한 조각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양파

▲ 양파입니다. 존재감이 크지는 않지만, 식감이 약간 좋아지는 효과가 있습니다.

 

새우 및 소스

▲ 새우와 소스입니다.

 

새우는 작은 것 4마리인데, 저는 취향에 맞아서 마음에 듭니다. 괜히 새우패티(명태연육 패티)를 넣는 것보다 좋다고 생각합니다.

 

소스는 'SPICY토마토소스'라고 되어 있습니다. 토마토 스파게티 소스를 맵게 만든 것이라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소스 자체는 꽤 매운데, 다른 재료가 꽤 많아서 전체적으로는 약간만 맵습니다.

 

치즈

▲ 치즈입니다. 패티의 열기로 잘 녹아 있어서 마음에 듭니다.

 

패티 하단

▲ 소고기 패티 아래쪽입니다. 구멍이 많이 뚫려 있습니다. X나 스테이크가 붙은 메뉴에 주로 사용됩니다.

 

와퍼 패티에 비해 두툼해져서 식감이 좋아진 면도 있고, 약간 질퍽거리는 식감이 되어서 아쉬운 점도 있습니다. 떡갈비 식감이 난다는 평도 있습니다.

 

와퍼 패티에 비하면 지름이 약간 작은 대신 두께가 두툼합니다. 다만 무게는 와퍼 패티보다 오히려 약간 가볍습니다.

 

패티 무게

▲ 패티 무게는 82g입니다. 걷어내지 못한 치즈 무게를 감안하면 75~78g 정도일 것으로 보입니다. 와퍼 패티와 거의 비슷하거나 살짝 가볍습니다.

 

 

단면샷1

▲ 단면 사진입니다. 와퍼보다 지름이 작은 대신 두께가 약간 두꺼워집니다. 그래서 두께감은 와퍼보다 좋습니다.

 

단면샷2

▲ 패티 단면입니다. 약간 매끈한 질감인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평가

간단평: 통새우와퍼에서 빵과 패티가 바뀐 메뉴. 할인 없으면 재구매 의향 미묘.

 

• 통새우와퍼[리뷰 링크]에서 빵과 패티가 바뀐 메뉴입니다. 빵은 약간 부드러워서 좋다고 봅니다만, 패티는 호불호가 나뉠 것 같습니다. 두툼해져서 좋은 점도 있고, 약간 질퍽거리는 식감이 되어서 아쉬운 점도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통새우와퍼보다 가격이 높은데 차이가 크지는 않다는 점입니다. 소스·새우 등 다른 재료의 맛이 강한 편이다 보니 패티의 차이가 두드러지지 않습니다.

 

• 게다가 X 시리즈는 와퍼 시리즈에 비해 가격은 높으면서 할인 폭이 적은 편입니다. 마침 이 메뉴 출시 시기에도 기네스와퍼[리뷰 링크] 등 여러 와퍼 2개에 8,000원 행사를 했습니다. 그래서 신메뉴가 궁금한 것이 아니라면 그냥 행사 메뉴를 먹는 편이 나을 것 같습니다.

 

• 혹시 할인을 한다면 그때 다시 먹고 싶습니다. 일반적으로는 통새우와퍼[리뷰 링크]가 나은 것 같습니다.

 

관련 글

반응형

같은 카테고리의 글 더보기

댓글 영역